관악산 볼더링

다시 관악산에 볼더링 다녀왔습니다. 새로 개척된, 개척하고 있는(?) 곳의 위치는, 관악산 제2광장 쪽 배드민턴 코트쪽으로 위로 쭉 올라가면 나옵니다. 자세한 좌표는 추후에 포스팅 하겠습니다.

P1010670
힘찬 걸음으로 시작!

P1010677
아름다운 한강입니다. 해질녘도 아름답지만, 이른 오전 9시에서 10시쯤 깨끗한 햇빛이 비출 때, 허나 너무 덥지 않을 때의 한강이 참 좋아요. 너무 아름답습니다.

P1010679
매일매일 혹사 시키는 가방 ORGANIC CLIMBING CRACK PACK! 내구가 그래도 좋은듯 합니다. 아직까지 매우 짱짱하게 유지를 하고 있습니다. 열심히 메야겠습니다!

P1010681
현정이의 새로운 신발, 잠발란 패롯(?)!!! 이쁘네요. 컴포트화 식으로 나온건데 귀엽기도 하고 편해보입니다. 바닥은 비브람창!

P1010684
처음뵙는 SCOTT, JUSTIN, 그리고 염동구 형님!

P1010685
요새는 갈때마다 패드가 충분해서 너무 좋아요~ 하하하 많은 만큼 안전한 등반을 할 수 있음. 허나 버스탈때나 귀가할때 좀 힘들긴 하지만, 일단 많으면 좋습니다. 하하 점점 많아 지면 좋겠어요~

P1010686
김준영과 현준이형도 함께~ 현준형님은 CAYL 티셔츠를!! 감사합니다!

P1010693
짐 풀고~ 예전 볼더 복습~ clean & climb!! 하하, 복습하면서 손이 다 까져서 급 컨디션 다운.. 하아..

P1010698
히타찌에서 근무하고 있는 Yamamoto Aroh! 나이도 동갑, 운동도 열심히 하고! 좋아요~ 한국에서 일본 클라이머랑 볼더링 하는건 또 처음이네요.

P1010704
동구형님 등반중~ 나이는 좀 있으시지만, 밝으셔서 너무 좋습니다. 아웃도어 관련 일하시는데, 하시는 일 잘되시길 바라겠습니다. 그리고 주신정보는 유용하게 사용하겠습니다!

P1010707
이 사진은 뭔가 독특하네요. 김준영의 듬직한 뒷모습이…!

P1010710
성호형까지 도착… 머리를 깔끔하게 미시고 오셨네요… 산에서 이러면 곤란합니다.

P1010714
주변 볼더 탐방, 약간이라도 climbable한 놈으로….

P1010715

P1010716

P1010717

P1010719

P1010723
CLEAN & CLIMB 해야겠습니다!

P1010724
현정이도 슬랩 드디어 완등!

P1010730
V8 Prayer’s landing 아로 등반중, 어렵습니다!!

P1010747
한스텝 전진 했네요. 한스텝 전진에 만족을!!!ㅠㅠ

P1010771
andre는 이제 거의 완등 다가왔네요..! 아깝게 완등 못했네요.

P1010776
이 날도 즐거운 볼더링 이었습니다. 몸이 약간 으슬으슬하니 컨디션은 별로였지만!, 마지막은 항상 훼미리 포토로 마무리~ 하하 훈훈하게 마무리할 수 있는 좋은 수단! 하하 근데 내 얼굴은 가렸고 김주녕은 허옇네 하하..다음을 또 기약하면서, 열심히 트레이닝해야겠다고 다시 한번 다짐하고 귀가하였습니다.

관악산 볼더링

오랜만에.. 날씨가 계속 좋았습니다. 지금 현재도 좋고.. 볼더링 가기로 한날 두근두근한 마음을 뒤로 하고~ 아침일찍 일어나, J dilla Tribute Mochilla ochestra 영상으로 시작했습니다.

P1000692
아 기분 좋은 흑인 형님 나와서 미소지으며, 드럼치시네요… 하하 귀엽네요

P1000696
아 명곡들 오케스트라로 들으니깐 정말 멋지네요.. 하아.. 아침부터 소울감 충만

P1000710
열심히 움직여서~ 암장에 도착했습니다!! 후후.. 오늘은 패드가 충분하네요.6개!!!

P1000711
독일에서 교환학생온 안드레가 오가닉 초크버킷을 구입해주셨습니다. 감사합니다! 화려한 패턴이 안드레에게 잘 어울립니다! YAY!

P1000715
오잇!! 좋은 초크는 아니지만! 충분히 사용할만은 합니다!!

P1000720
아 분위기 좋습니다! 모기도 많지 않구요. 가운데 크랙따라 가는 크림프 문제는 명수형님이 FA!

P1000726
주현이형~ 아침부터 암장에 암벽화 두고 오셔서, 정신없이 왔다갔다.. 하셨다는.. 결국 파이브텐 드래곤 처음산날 바로 볼더링 와서..발아퍼서 죽을라고 하셨음… 형 좀 지나면 고무 부드러워질꺼에요…

P1000727
따끈따끈한 신발과, 조금 야해보이면서 시원해 보이는 CAYL 나시 ! 하하 항상 감사합니다~!

P1000729
영국에서 오신 신사 윌뉸함 선생님! 한국말도 무지 잘하십니다.. 와우!

P1000731
윌뉸함 선생님의 그녀인 선화누님은..알고보니 대학 동문!!! 와우.. 세상 좁습니다~

P1000736
헛 어쩌다 보니깐!?!?!? 하하하 조만간 최성호님도 드래곤 사실거라고…

P1000740
신발도 고이 묶고, 땀흘립니다! 사람이 많고 왁자지껄하고 나눠서 볼더링해도 충분한 인원이다 보니깐 꽤 편하기도 합니다..!

P1000743
도토리~~~

P1000747
청소 해주시는 명수형님.. 덕분에 너무 운동 잘했습니다. 많이 배우고!! 와우 리스펙!

P1000751
바로 옆쪽에선 낮은 슬랩 클라이밍!

P1000755
아주 오래전 바위찾고 나서.. 계속 완등 못했었는데, 오늘에서야 다른분이 초등해주십니다. 명수형님이.. 감사합니다! 저는 완등 못했습니다 ㅠ 윌뉸함!

P1000762
안드레!!!

P1000764
ORGANIC CLIMBING 감사합니다!

P1000766
운선누님도! 마지막에 거의 완등할뻔 하다가 아쉽게 못하고 다음을 기약하기로!

P1000768
자벌레 등장! 와 진짜 나무 같습니다!!!

P1000770
최성호님은 슬랩 클라이밍 중!!

P1000779
오잇!! 김현정양도 열심히 중! 아쉽지만 끝끝내 못올랐습니다.. 하지만 곧 될듯??

P1000780
키큰 나무들과~ 살랑살랑 바람 많이 붑니다.. 너무 좋아요 진짜로..

P1000793
오늘도 어김없이 CAYL 버튼을 나눠주었습니다 기분이 좋네요…

P1000788
마무리는 역시 패밀리 포토로! 너무 감사드립니다~ 함께 해주셔서~

P1000802
경건한 마음으로 다음에 또 뵙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