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리산 화대종주

지난 8월에 화대종주를 다녀왔습니다.
성삼재 중산리 코스는 몇번 다녀왔지만 화대종주는 처음이었습니다.
입산 지정시간제를 자세히 알아보지 않고 가서 중간에 하산할 뻔 했지만,
다행히 대원사까지 갈 수 있었습니다.
매번 새벽에 시작하는 산행이다보니, 다른 시간대로 코스를 잡았습니다.
서울 남부터미널에서 구례로 가는 첫차를 타고 화엄사에서 출발하였습니다. 식당에서 밥을 먹고 무릎테이핑까지 하고 가느라 시간이 좀 지연됐습니다.
혹시나 아침에 서울에서 출발하시는 분은 최대한 빨리 노고단을 통과하시기를 추천드립니다. (오후 1시가 통제시간 인듯합니다. )
저희는 연하천 대피소에서 1박을 하고 다음날 새벽 3시부터 시작해 대원사까지 가는 길로 둘째날에 산행거리가 긴 코스로 잡았습니다.

DSCF9431
구례터미널 근처의 순대국밥집, 맛은 그냥 보통이었습니다.
‘먹어야 간다’라는 마음으로 열심히 먹었습니다.

DSCF9435
깜빡하고 테이프를 챙겨오지 못해서 근처약국에서 구입한 후 무릎테이핑을 했습니다.

DSCF9442
DSCF9438
경건한 마음으로 출발!
날씨가 8월이다보니 많이 더웠습니다. 다행히 산에 올라가니깐 시원했구요.

DSCF9443
DSCF9454
DSCF9459
화엄사는 익히 들어왔던대로 노고단까지 높은고도를 올리는 업힐이 주를 이루는 길입니다.
힘들고 덥고 모기가 많았습니다.

DSCF9465
DSCF9471
DSCF9476
오르막이 끝나는지점에 다다르면 임도가 나옵니다. 성삼재쪽에서 올라오는 임도와 만나게 되고 노고단까지는 쉽게 갈 수 있습니다.
관광객이 많았고 급하게 노고단 대피소에서 급수를하고.. 입산통제시간이 지났지만 부탁해서.. 다행히 지나가게 되었습니다.

DSCF9480
DSCF9486
DSCF9497
DSCF9502
DSCF9509
DSCF9514
연하천까지 최대한 빠르게 이동했습니다. 임걸령에서 물보급을 하러 내려갔더니 한두시간전에 노고단을 통과하신 분들을 만났습니다.
조급한 마음이 들었지만 이때부터 안도하고 시간에 맞춰서 즐겁게 걸었습니다.

DSCF9533
DSCF9538
DSCF9539
DSCF9548
DSCF9557
DSCF9561
노고단에서 연하천까지의 길은 편한 길입니다, 다만 체력안배를 잘해야 다음날까지 괜찮은 컨디션으로 유지할 수 있습니다.
삼도봉은 3개의 도가 만나는 봉입니다. 삼도봉에서 조망이 터지기때문에 잠깐 쉬며 경치를 감상하고 연하천 방향으로 향했습니다.

DSCF9566
DSCF9584
DSCF9588
DSCF9590
DSCF9600
DSCF9614
계속 힘든구간을 걷고, 걷는 시간이 길어지면 서로 말이 없어지고 앞서거니 뒷서거니 하면서 걷게 됩니다.
이때가 어떻게 보면 가장힘든시간일수도 있고 평화로운 시간일 수 있습니다.
무리하지 않고 자기 템포에 맞추되 앞사람으로부터 자극을 받고 뒷사람으로부터 보호받는 느낌도 가져오기도 합니다.
숨소리와 자기 본인의 움직임에 집중하고 산과 통하는 시간이라고 생각합니다.

DSCF9629
DSCF9632
DSCF9636
DSCF9643
DSCF9644
DSCF9650
걷다보니 생각보다 이른시간에 연하천 대피소에 도착할 수 있었습니다.
이미 도착하신 많은 분들은 자리를 잡고 식사를 하고 계셨습니다.
일단 바닥에 자리를 잡고 각자 가져온 음식으로 저녁식사를 맛있게 먹었습니다.
내일은 새벽 2시 30분에 일어나 3시에 산행을 시작해야하는 관계로 일찍 대피소 안으로 들어가 쉬었습니다.
잠은 거의자지 못하고 눈만 감고 뒤척이다가 나왔네요 ㅎ

DSCF9652
DSCF9654
제목 없음
DSCF9658
DSCF9670
DSCF9677
DSCF9678
연하천에서 새벽에 식사를 간단히 하고 출발했습니다. 저는 인스턴트 베트남쌀국수를 가져왔는데, 베트남 현지에서 사온 것을 선물받아 가져왔습니다.
건조한 쌀국수면이 엄청 가벼워서 앞으로 자주 산에 올때 챙겨와야할 것 같습니다. 야간산행을 좀 하고서 동이 틀 무렵에 벽소령 대피소에 도착했습니다.
시원한 새벽 야간산행은 운치가 넘쳤습니다. 연하천에서 벽소령까지 조금 거친 구간도 있었지만, 운무와 하늘이 멋졌습니다.

DSCF9688
DSCF9692
DSCF9697
DSCF9698
DSCF9709
DSCF9721
DSCF9744
해가 뜨고 빛비침이 너무 멋졌습니다.

DSCF9761
DSCF9764
DSCF9768
DSCF9779
DSCF9798
칠선봉 근처에서의 조망은 정말 손에 꼽을정도로 멋있습니다.
구름이 걸쳐있거나 하면 그 느낌이 참으로 신비합니다.
다같이 찍은 몇 안되는 단체사진중에 한곳!

DSCF9805
DSCF9813
DSCF9822
DSCF9830
DSCF9841
DSCF9860
DSCF9866
세석평전이 보이고, 세석대피소에서 간식을 먹고 출발을 했습니다. 세석평전은 매번 올때마다 멋진 곳입니다.
세석대피소는 사람이 많아서 그런지.. 취사장 주변에는 아직도! 버려진 쓰레기가 많았습니다. 항상 아쉬운 부분입니다 ㅠㅠ
세석에서 장터목까지는 가까워서 금방 도착했습니다. 장터목에서 잠깐 쉬고 천왕봉으로 향했습니다.

DSCF9878
DSCF9883
DSCF9885
DSCF9892
DSCF9897
DSCF9904
장터목에서 천왕봉까지는 꽤 가파른 구간이 많아 체력적으로 무리가 많은 구간입니다. 그래도 조망이 좋아서, 너무 좋죠.
하늘로 통하는 통천문. 입에서는 단내.

DSCF9925
DSCF9927
제목 없음
제목 없음
제목 없음
제목 없음
DSCF9933
DSCF9937
천왕봉에서 대원사까지의 코스는 다니는사람이 많지 않아 길이 제법 거칠고
정비가 덜 되어 있는 길입니다. 하산길이지만 생각보다 속도가 나지 않습니다.
중간중간 멋진 뷰가 있고 사람이 거의 없는 지리산을 원하시면 추천드리는 코스입니다. 물론 힘들지만 그 만큼 얻는 것도 많다고 봅니다.
오르막과 내리막이 계속되고 산죽과 갈대 기타등등 잡목으로 길이 잘 안보이는 구간 계곡 바로 옆의 바위들을 타며 오르락내리락하는
구간에서는 신체적뿐만아니라 정신적으로도 스트레스가 꽤 심해집니다.
무릎도 점점 아파지고요. 하지만 역시나 목적지에 도착한다면, 언제나 그랬듯 즐거워집니다.
그때 당시에는 다신 안한다 라고 이야기하지만, 기억엔 즐거웠던 기억만 남아있습니다. ㅎㅎ
즐거웠던 화대종주.

LIGHT COMMUTER COAT

Nylon 70D로 제작된 경량의 commuter coat입니다.
조밀하게 짜여진 원단에 편안한 컬러를 적용하여, 모든 코디에 활용이 가능합니다.
물론 가벼운 아웃도어 활동도 가능합니다.
패턴은 A형태의 패턴으로 레이어드하여도 불편함이 없고 편안하게 착용이 가능합니다.
여유로운 후드와 목 공간으로 편안한 착용이 가능합니다. 후드 뒤쪽과 후드 조임 스트링은 반사기능을 합니다.

총 네개의 아웃포켓으로 다양한 물건을 수납할 수 있습니다.
포켓과 자켓의 앞부분은 모두 sungrip을 적용하여, 편안한 착용이 가능합니다.
가슴포켓의 경우 아이폰7 플러스가 들어갈 수 있는 사이즈며, 하단부 포켓은 양손을 편안하게 넣을 수 있는 사이즈입니다.

내부 봉제는 모두 해리처리하여, 깔끔하며 견고합니다.

1. Material : Nylon 100%
2. Parts : Sungrip

LIGHT COMMUTER COAT

Nylon 70D로 제작된 경량의 commuter coat입니다.
조밀하게 짜여진 원단에 편안한 컬러를 적용하여, 모든 코디에 활용이 가능합니다.
물론 가벼운 아웃도어 활동도 가능합니다.
패턴은 A형태의 패턴으로 레이어드하여도 불편함이 없고 편안하게 착용이 가능합니다.
여유로운 후드와 목 공간으로 편안한 착용이 가능합니다. 후드 뒤쪽과 후드 조임 스트링은 반사기능을 합니다.

총 네개의 아웃포켓으로 다양한 물건을 수납할 수 있습니다.
포켓과 자켓의 앞부분은 모두 sungrip을 적용하여, 편안한 착용이 가능합니다.
가슴포켓의 경우 아이폰7 플러스가 들어갈 수 있는 사이즈며, 하단부 포켓은 양손을 편안하게 넣을 수 있는 사이즈입니다.

내부 봉제는 모두 해리처리하여, 깔끔하며 견고합니다.

1. Material : Nylon 100%
2. Parts : Sungrip

MOUNTAIN PANTS 2

하이킹에 적합한 팬츠입니다.
총 7개의 포켓을 제공하여 용도에 맞게 다양한 물건을
수납할 수 있습니다. 2개의 벤틸레이션을 활용하면 체온
조절이 용이합니다.
허리에는 고무줄밴드와 웨빙을 적용하여 벨트 착용없이 본인의 몸에 맞게 옷을 편하게 입을 수 있습니다.
바지 끝단에는 스트링을 적용하여, 스타일에 맞게 용도에 맞게 스트링을 조절하여 입을 수 있습니다.
외부포켓의 경우 손쉽게 탈착할 수 있으며, 외부 포켓이 달려있어도 기존 주머니의 역할을 최대한
할수 있도록 디자인 되어 있습니다.

1. Material : Nylon 65% Cotton 32% Spandex 3%

2. Parts : YKK Zippers, Woojin Plastic

MOUNTAIN PANTS 2

하이킹에 적합한 팬츠입니다.
총 7개의 포켓을 제공하여 용도에 맞게 다양한 물건을
수납할 수 있습니다. 2개의 벤틸레이션을 활용하면 체온
조절이 용이합니다.
허리에는 고무줄밴드와 웨빙을 적용하여 벨트 착용없이 본인의 몸에 맞게 옷을 편하게 입을 수 있습니다.
바지 끝단에는 스트링을 적용하여, 스타일에 맞게 용도에 맞게 스트링을 조절하여 입을 수 있습니다.
외부포켓의 경우 손쉽게 탈착할 수 있으며, 외부 포켓이 달려있어도 기존 주머니의 역할을 최대한
할수 있도록 디자인 되어 있습니다.

1. Material : Nylon 65% Cotton 32% Spandex 3%

2. Parts : YKK Zippers, Woojin Plastic

WIND SHORTS

하이킹이나 가벼운 트레일러닝, 러닝에 적합한
경량의 쇼츠입니다. Pertex원단을 사용하여
높은 품질을 제공하며, 총 5개의 포켓을 활용하여
다양한 물건을 수납할 수 있습니다.

1) Material : Nylon 100%, Polyester 100% (Lining)

2) Part : YKK Buckle

WIND SHORTS

하이킹이나 가벼운 트레일러닝, 러닝에 적합한
경량의 쇼츠입니다. Pertex원단을 사용하여
높은 품질을 제공하며, 총 5개의 포켓을 활용하여
다양한 물건을 수납할 수 있습니다.

1) Material : Nylon 100%, Polyester 100% (Lining)

2) Part : YKK Buckle

WIND ANORAK

경량의 Pertex 원단으로 만들어진 아노락입니다.
전면부 넉넉한 두개의 포켓은 다양한 물건을 수납할 수
있습니다. 전면부에는 선그립을 적용하여, 옷을 착용하거나
벗을 때 용이합니다. 추가 파우치가 제공됩니다.

1. Material : Pertex microlight (Nylon 100%)

2. Parts : Woojin, Sungrip, 3M reflective cord

3. Weight : 136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