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자산 지장산 보개산 고대산

2016/12/27

코스를 지도와 블로그 흔적으로 답사를 한 후 용인 고향 친구들과 산행을 떠났다.
포천 중2리를 들머리로 종자산 지장산 보개산 고대산 연계산행이다.
마을버스를 타고 가는데 방송이 나오지 않아 정거장을 놓쳤다. 하는수없이 중3리로 걸어가 산으로 진입하기로 했다

제목 없음
버스 밖 풍경이 아름다웠다

jeju
지도를 확인하고 마을을 가로질러 있는 들머리를 하나 찾아서 걸어갔다.
역시나 포천쪽은 날씨가 꽤 추웠고 눈도 많았다.

jeju-6
사람의 흔적이 거의 없던 들머리, 눈이 오고나서 러셀은 전혀 안되어 있다보니.. 길찾는게 쉽지 않았다.
그래도 그냥 감으로 전진전진

jeju-4
광섭이

jeju-7
길인듯 아닌듯한 곳을 걸어올라갔다. 평화로운 능선길이 나오길 기대하면서!

jeju-11
발견!
인공물이 꽤 반가웠다.ㅎ

jeju-12
땀 한바가지 빼면서 오르니, 표지판이 나왔다.

jeju-52
중리저수지쪽으로 잠시 내려와 점심 식사!
이 사진들은 종환이의 사진이라서, 종환이가 등장하지 않는다. 고맙고 미안! ㅋ

jeju-54
한동알 임도길을 걸었다. 산으로 진입하는 길이 많았지만, 좀 편한길을 걷고 싶었다.
아이젠도 끼지않고 열심히 긴장하며 걸었더니 피로가 확 밀려오는 느낌이었다
하지만 경치는 좋았기에, 눈호강을 많이 할 수 있었다.

jeju-66
휴식시간, 광섭이는 골반이 좋지않아 스트레칭.
배낭은 태백2 백두1

jeju-89
중간에 멧돼지를 봐서 마지막 정상 오르기전에 바짝 긴장했다.
커다란 멧돼지 두마리가 능선쪽으로 올라오고 있었고, 우리는 능선을 타면서 정상으로 향하고 있었다.
다행히 멧돼지가 먼저 도망갔다. ㅎ

jeju-97
종환이

jeju-104
닭가슴살 오뎅탕 라면 볶음밥 마니도 먹었다.
산에 오니 6~7시 되면 엄청 늦은밤이 된 기분이다.

jeju-123
밥 든든히 먹고 잘 준비.
에어매트가 고장이 난탓에 발포로만 버티려니.. 좀 추웠다. 핫팩 터트리고 특정 부위를 열심히 뎁혀.. 최대한
따뜻하게 잤다.
종환이는 hmg Ultra mid 2. 바람도 잘 막아주고 따뜻하다.
나는 Tarp tent Double rainbow에서 홀로 잤다. 혼자 쓰기엔 여유로운 사이즈라서 편하게 쓸 수 있지만,
동계에는 옆에 한사람이 더 있어야 따뜻한것 같다. ㅎ

jeju-128
해가 늦게떠서 그런지, 그렇게 이른시간도 아니었는데 새벽같다.

jeju-146
날씨는 흐렸지만 바람이 많이 불어서 운무가 걷히길 기다렸다.

jeju-153
뷰가 참 멋지다.

jeju-157
기다린 보람! 하지만 시간이 너무 지체 됐다 ㅠ

jeju-170
단샷!

jeju-174
운무가 가득하다.
고대산 방향으로 향했다

jeju-183
표지판이 쓰러져있고, 바닥에 세워져있던것을 종환이가 발견해서.
그나마 쉽게 진행할 수 있었다.
눈때문에 보이지 않을 뻔 했다.

jeju-195
레이어링을 많이 해서 체온관리를 용이하게 했다.

jeju-221
금학산

jeju-225
“광섭아 힘내”

조금 더 진행하니 고대산 정상이었다.

jeju-242
고대산 정상 데크에서 기념샷을 찍고, 기차시간때문에 거의 뛰어내려가다싶이 내려갔다.
간신히 기차 타고 집에 무사복귀!
여러모로 산에 대해서 다시 한번 생각하고 배울수 있는 시간이었다.
즐겁다!

이번 산행은 라스포티바 Crossover 2.0 GTX를 신었다. 겨울에 신는 트레일러닝화인데, 눈에서 접지가 훌륭했다. 고어텍스라이닝으로
방수 성능도 훌륭했다. 마운틴팬츠에 벤틸을 적용한 팬츠를 입고, 태백을 착용했다.